헐리웃스타들의 진솔한 고백, 그들의 몸매관리 비법을 그들을 통해서 직접 들어볼게요^^
명예를 중시하는 할리베리,  아이언맨2의 몸매를 과거 자신에 비유하다, 미란다커처럼 하얀음식을 버린 기네스 펠트로, 아직까진 나쁘지 않다는 긍정적인 사고로 자신의 삶을 사랑하는 첼시 핸들러까지 그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세요~^^


할리 베리(Halle Berry) '영화배우'
 
출생 1966년 8월 14일 (미국)
신체 170cm, 51kg
 
"아이를 가지는것은 정말 영광스런 일이지만 그이후는
정말 영광스럽지못한
몸매를 가지게 되죠,

그래서 저는 운동과 식이요법을 한답니다.
부족한 영양분은
비타민으로 채우고요,

나는 항상 주의합니다.
명예를 먹어치우는 실패자가 되지
않도록."
                                                
                                               -할리 베리(Halle Berry)-









'기네스 팰트로(Gwyneth Paltrow)''영화배우'
 
출생 1972년 9월 28일 (미국)
신체 175cm
 
" 제가 내슈빌에서 좋지않았어요, 요리와 술을 함께 했거든요,
만약 그시기에
여러분이 저의 알몸을 보았다면.....
아이론맨2(Iron Man2)와 비교를 했을 거예요,

그래서 전 매일 운동을 했어요, 다시 예전의 몸매를 찾을때까지,

결국 저는 예전의 몸매를 다시 찾았습니다.
그러나 절대로 튀긴음식과 하얀밀가루
음식은 제 인생에 없답니다.
오 신이시여(Oh, God)"

                                          -기네스 팰트로(Gwyneth Paltrow)-











첼시 핸들러(Chelsea Handler) 'TV프로그램 진행자'

천부적인 유머 감각으로 많은 미국인의 사랑을 받는 할리우드 여배우, 스탠드업 코미디언으로 미국 남성잡지 맥심(Maxim)이 선정한
세계100대 섹시미녀에 선정되었던 미녀스타.

 '그녀는 자신의 몸매가 언제든 TV에 나올수있도록 관리를 하는데요,
그녀의 집에서
가까운 해변에서 조깅을 하고 산타모니카에 잔혹한 계단을 오른다고 하네요.'

"때때로 나는 달리기를 패스해요 아직은 70상의 노인보단 나은 몸매를 가졌으니까요.

. 난 항상 깡마른게 할수없어요, 술과 먹는걸 좋아하하기 때문이죠.
저는 특히 버거와 베이글을
좋아합니다.

                                    -첼시 핸들러(Chelsea Handler)-















첼시 핸들러(Chelsea Handler) 가장 최근 영상 TV방송 입니다.

Posted by 오페 PRAVIA